김주나, 데뷔곡 ‘썸머 드림’으로 디바 계보 잇는다

[헤럴드경제 =서병기 선임 기자] ‘프로듀서 101’ 출신 중 최초로 솔로 가수로 나온 김주나가 20일 방송되는 SBS MTV ‘더쇼’에 출연해 ‘썸머 드림(Summer Dream)’의 데뷔 무대를 펼친다.

지난 12일 데뷔 싱글 ‘썸머 드림(Summer Dream)’을 발표한 김주나는 역대 여성 디바의 계보를 이을 걸출한 보컬리스트의 탄생을 알리며 뜨거운 관심 속 데뷔에 성공했다.

하지만 발매 후 추석 연휴가 겹치면서 음악방송 프로그램이 대거 결방되며 김주나의 데뷔 무대도 자연스레 미뤄졌다.

이제 김주나는 20일 SBS MTV ‘더쇼‘를 시작으로 MBC 뮤직 ’쇼! 챔피언‘ 등 각종 음악방송 무대에 오르며 데뷔곡 ’썸머 드림‘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데뷔곡 ’썸머 드림‘은 소프트 록을 기반으로 한 팝 알앤비 곡으로 히트 메이커 바이브 류재현이 프로듀싱에 참여했다. 서정적인 멜로디 라인에 김주나의 애절한 보이스가 더해져 환상의 시너지를 발휘했다는 평이 지배적이다.

김주나는 특유의 성숙한 음색과 파워풀한 가창력으로 차세대 여성 솔로 보컬리스트로서 가능성을 인정받은 가운데, 음악방송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음악팬들의 기대가 쏠리고 있는 상황이다.

이미 지난 12일 진행된 KBS 경연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녹화에 참석한 김주나는 성공적인 데뷔 신고식을 확실히 치르며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를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