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안ㆍ동해안 태풍영향 비바람…19일 날씨

[헤럴드경제] 19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지만 남해안과 동해안은 태풍 말라카스(MALAKAS)가 북상하면서 비바람이 거세겠다.

제주도와 경남 해안은 대체로 흐리겠다. 제주도는 비(강수확률 60∼70%)가 오다가 오후에 그치고, 경남 해안은 오전에 비(강수확률 60∼70%)가 오겠다.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흐리고 비(강수확률 60∼80%)가 오다가 오후에 차차 그친다.

[사진=게티이미지]

오전 제주도를 시작으로 오후에는 경남 해안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그 밖의 지역에도 강하게 부는 곳이 있으니 시설물과 농작물 관리 등에 유의하라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4도에서 20도로 전날보다 조금 낮다.

낮 최고기온은 20도에서 26도로 전날보다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는 조금 낮으나충청도와 남부지방은 조금 높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전 해상과 동해 전 해상(중부 앞바다 제외), 남해 전 해상(서부 앞바다 제외)에서 2.0∼6.0m로 매우 높게 일 것으로 보인다.

그 밖의 해상에서는 0.5~3.0m로 일겠다.

제16호 태풍 ‘말라카스(MALAKAS)’가 북상하면서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이날 오전에, 남해동부 먼바다는 오후에 풍랑특보가 태풍특보로 대치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은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달라”고 전했다.

20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저지대에서는 밀물 때 침수피해를 입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당분간 제주도와 남해안,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해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각별히 유의하라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다음은 19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 (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서울 :[구름많음, 구름많음] (18∼26) <20, 20>

▶인천 :[구름많음, 구름많음] (18∼26) <20, 20>

▶수원 :[구름많음, 구름많음] (17∼26) <20, 20>

▶춘천 :[구름많음, 구름많음] (16∼25) <20, 20>

▶강릉 :[흐리고 비, 흐리고 한때 비] (16∼20) <80, 60>

▶청주 :[구름많음, 구름많음] (18∼26) <20, 20>

▶대전 :[구름많음, 구름많음] (17∼25) <20, 20>

▶세종 :[구름많음, 구름많음] (15∼25) <20, 20>

▶전주 :[구름많음, 구름많음] (17∼26) <20, 20>

▶광주 :[구름많음, 구름많음] (19∼26) <20, 20>

▶대구 :[구름많음, 구름많음] (17∼22) <20, 20>

▶부산 :[흐리고 가끔 비, 구름많음] (20∼24) <60, 20>

▶울산 :[흐리고 비, 구름많음] (19∼23) <70, 20>

▶창원 :[흐림, 구름많음] (20∼24) <30, 20>

▶제주 :[흐리고 비, 흐리고 한때 비] (22∼25) <70, 60>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