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더 뉴 아베오’ 인터넷서 10대 한정 판매

- 국내 대표 온라인 장터 옥션과 제휴, 온라인 차량 판매

[헤럴드경제=조민선 기자] 쉐보레(Chevrolet)가 브랜드 도입 이래 최초로 온라인 차량 판매를 진행한다.

19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옥션(Auction)과 제휴를 통해 쉐보레의 ’더 뉴 아베오(The New Aveo)‘의 온라인 판매를 실시한다.

이번 판매는 10대 한정으로 진행되며, 차량 구입 고객에게는 옥션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스마일캐시(Smile Cash) 500만원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차량 구입은 26일 개설되는 옥션 사이트를 통해 차량 선택 후 계약금(200만원)을 결제하면 배정된 담당 카매니저를 통해 세부 옵션 등을 선택, 최종 금액을 납부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한국지엠 마케팅본부 이일섭 전무는 “옥션과의 공동 마케팅을 통해 더 뉴 아베오의 새로운 타겟 고객층인 30~40대 여성들에게 강화된 상품성을 효과적으로 전달 할 수 있게 됐다”며, “항상 새로운 길을 찾는 쉐보레가 회사 최초의 온라인 차량 판매를 통해 고객에게 남다른 경험과 혜택을 제공하게 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더 뉴 아베오의 가격은 세단 모델 기준 1410만~1779만원, 해치백 모델이 1519만~1796만원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