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학술문화재단, 대학 장학생 55명 선발…등록금 전액 지원

대학 1학년 재학생 대상… 최대 6학기 등록금 전액 지원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태광그룹 일주학술문화재단은 국내 4년제 대학 1학년 재학생을 대상으로 ‘2017학년도 국내 학사 장학생 선발 사업’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재단은 어려운 가정 형편 속에서도 학업적으로 우수한 성과를 나타내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총 55명을 선발하며 최대 6학기 등록금 전액과 매년 멘토링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특정 학교나 전공에 차별은 없고 국내 4년제 대학 1학년 재학생 중 평균학점 3.0이상의 성적(4.5점 기준)을 받은 학생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특히 아동복지시설 거주자 및 기초생활수급대상자, 봉사활동 우수자에 가산점이 부여된다. 접수는 다음달 26일까지다.

지난 1991년에 시작해 올해로 25회째를 맞는 일주재단 장학사업은 지난해까지 총 700여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지원해왔다.

장학생들은 ‘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그룹홈)에서 거주하는 초중고교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멘토링(학습ㆍ예술 지도) 활동에 주 1회 2시간씩 참여한다.

‘그룹홈’은 부모로부터 돌봄을 받을 수 없는 상황에 놓인 아이들이 일반 가정과 같은 주거 환경에서 살 수 있도록 7인 이하 소규모로 보호·양육하는 아동보호시설이다. 그룹홈 멘토링 사업은 시설 운영비 지원이 적어 사교육을 받을 수 없는 그룹홈 아이들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일주재단 장학생들이 학습ㆍ예술 지도를 해주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접수는 일주학술문화재단 인터넷 홈페이지(www.iljufoundation.org<http://www.iljufoundation.org/>)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장학생 선발은 서류와 면접 심사로 이루어지며, 지원자의 장학금 필요성, 역량, 인성, 비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최종 면접심사는 12월 중에 실시되며, 최종 선발자는 12월 말에 발표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