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디 열애설 후 심경고백…“더이상 사람들 감당할 수 없다”

[헤럴드경제]빅뱅의 리더 지드래곤이 일본 모델 고마츠 나나와의 열애설이 나온 뒤 자신의 SNS에 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지난 18일 지드래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더이상 사람들을 감당할 수 없어(I can‘t handle people anymore)”라는 짧은 글을 남겼다.

지드래곤은 이 글과 함께 얼굴 전체에 붕대를 감은 사람의 모습이 담긴 사진도 함께 게재했다. 

사진=지드래곤 인스타그램.

같은 날 지드래곤의 SNS가 해킹되면서 열애설이 퍼진 상황이라, 본인의 답답한 심경과 상처 입은 마음을 간접적으로 표현한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지드래곤의 비공개 인스타그램 계정으로 추측되는 곳에서 퍼진 사진 몇 장으로부터 시작됐다.

해당 사진에는 지드래곤과 고마츠 나나가 포옹하는 등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들이 담겨있다.

현재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아티스트의 사생활이기 때문에 해당 열애설 관련 확인이 어렵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