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OLED 기술력’세계 뽐낸다

美 ‘OLED 월드 서밋 2016’참가

화질 우수성 프레젠테이션 진행

LG디스플레이가 오는 20일(현지시간)부터 22일까지 미국 샌디에고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개최되는 ‘OLED 월드 서밋(OLEDs World Summit) 2016’ 에 참가해 OLED 기술 선도력을 전 세계에 과시한다.

국제 OLED 협회(OLED Association)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 행사는 매년 전 세계 OLED시장을 이끄는 학계와 업계의 석학 및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OLED 기술, 시장 현안은 물론 향후 OLED 기술의 발전 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자리다.

18회째를 맞이하는 올해 행사에서는 돌돌 말리는 롤러블과 접는 폴더블 등 플렉서블 디스플레이 어플리케이션, OLED TV 및 기타 디스플레이, 디스플레이 및 조명 용 OLED 재료에 대한 향후 과제 세 가지 주제로 세션이 진행된다.

이 행사에서 LG디스플레이는 유장진 CTO산하 화질개발실 실장이 OLED TV의 화질 우수성에 대한 프레젠테이션을 진행, 자발광 디스플레이인 OLED의 차별화된 우수성을 강조하고 차세대 디스플레이로서의 OLED의 가치를 알린다. 특히 LG디스플레이는 블랙의 구현, HDR(High Dynamic Range) 표현, 색상의 대비(contrast)와 표현, 시야각의 네 가지 측면에서 기존 TV 기술과는 비교 불가한 OLED만의 화질 우수성을 강조한다. 또 최근 출시된 65인치 UHD OLED TV의 현장 시연을 통해 자발광 디스플레이인 OLED가 구현하는 진정한 화질 우수성이 무엇인지 증명해 보일 예정이다.

윤수영 LG디스플레이 연구소장 상무는 “금번 행사에 업계 대표로 LG디스플레이가 초청, OLED의 화질 우수성에 관해 발표한 것 자체가 자사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전 세계가 인정했다는 의미”라며 “자발광 디스플레이인 OLED의 구조적인 강점 및 화질 우수성, 이를 기반으로 한 잠재적 가능성 등을 감안할 때 OLED가 진정한 차세대 디스플레이임은 거스를 수 없는 대세로 OLED에 독보적인 기술력을 가진 LG디스플레이가 OLED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정호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