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월드 자이로드롭 고장…승객 39명 60m 상공서 고립

[헤럴드경제]잠실 롯데월드에서 수십 명을 태운 놀이기구가 60m 상공에서 멈추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오후 2시 30분경 서울 잠실동 롯데월드에 있는 놀이기구인 ‘자이로드롭’이 60m 상공에서 멈춰섰다. 당시 놀이기구에는 승객 39명이 타고 있었다.

사고가 일어나자 롯데월드측은 비상 시설로 승객들을 모두 안전하게 지상으로 대피시켰다고 밝혔다.


롯데월드측은 놀이기구를 들어 올렸다가 아래로 떨어뜨리는 드롭장치에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파악하고 정밀검사를 시행 중이다.

앞서 이 자이로드롭은 지난 2010년 10월과 2015년 4월 두 차례 고장이 난 적이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