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에 아이폰7 8대 선물한 ‘中 금수저’

[헤럴드경제]중국 최고의 금수저로 유명한 완다그룹 회장 아들 왕쓰총이 자신의 반려견에게 이번엔 ‘아이폰7 플러스’ 8대를 선물했다.

최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중국 ‘완다그룹’ 회장 아들 왕쓰총이 키우는 반려견에 대해 보도했다.

왕쓰총은 중국 최대 부동산 재벌 왕제린 ‘완다그룹’ 회장의 아들이자 미디어 회사 ‘프로젝트바나나’와 ‘프로메테우스캐피탈’의 대표이사다. 


그에게는 왕코코라는 시베리안 허스키 반려견이 한 마리 있는데, 매번 반려견에게 사치품을 사준 뒤 전용 SNS에 사진을 찍어 올려 화제를 모으곤 한다.

이번에도 아이폰7이 출시되자 왕쓰총은 어김없이 왕코코에게 8대의 ‘아이폰7 플러스’를 선물했다.

왕코코 옆에 아이폰7 플러스를 쌓아놓고 사진을 찍은 왕쓰총은 발려견 전용 SNS에 “SNS에 사람들이 뭘 그렇게 자랑하는 거지? 나보다 대단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8대의 아이폰7 플러스 중 3대는 골드로즈, 5대는 제트블랙으로 총 가격은 수만 위안(약 수백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