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30번째 국제노선 확보…인천~마카오 신규취항

[헤럴드경제=정태일 기자]애경그룹 계열의 제주항공이 마카오에 신규 취항하며 30번째 정기 국제노선을 확보했다.

제주항공은 오는 10월30일부터 인천~마카오 노선에 주7회(매일) 운항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로써 취항도시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23개로 늘어났다.

인천~마카오 노선은 인천에서 오전 11시 출발하고, 마카오에서는 오후 2시50분 출발해 인천에 오후 7시20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인천~홍콩 노선을 주18회 운항하고 있는 제주항공은 이번 마카오 노선 취항으로 ‘인천~마카오~홍콩~인천‘으로 이어지는 새로운 여행일정을 판매할 수 있게 됐다.


제주항공은 인천~마카오 노선 신규취항을 기념해 22일 오전10시부터 10월16일까지 탑승일을 기준으로 10월30일부터 2017년 3월31일까지 이용할 수 있는 항공권을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 등을 모두 포함한 편도 총액운임을 기준으로 5만8000원부터 판매한다.

이같은 특가운임은 예매일자와 환율변동에 따라 총액운임은 일부 변동될 수 있으며, 예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과 웹에서만 가능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