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적인 관행은 가라..성남시 행정개선 TF팀 뜬다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경기 성남시(시장 이재명)는 불합리한 답습과 업무 관행을 혁신하기위해 14명의 ‘행정개선 TF팀’을 구성해 연말까지 한시 운영에 들어간다.

행정개선 TF팀은 정책기획과장을 팀장으로 하고, 행정, 시설, 전산, 복지 분야의 6~9급 공무원 13명을 팀원으로 해 지난 7일 구성됐다.

각각의 소속 부서에서 본연의 업무를 하면서 영상회의 등을 통해 행정개선과 관련한 아이디어 제안, 자료수집 검토, 신·구 공무원 견해 차이 분석 등의 TF팀 업무를 수행한다.


월 1~2회 전국의 우수 공공기관, 사기업, 연구소 등을 찾아가 혁신 사례를 벤치마킹해 행정에 접목한다.

보고체계 간소화, 회의방법 개선 등 행정 전반에 걸쳐 기존의 관례·답습 행정에 따른 불합리한 요소들을 찾아내 개선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