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화장실서 20대女 성폭행하려던 60대 ‘덜미’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서울대 화장실에서 20대 여성 연구원을 성폭행하려던 60대 남성이 검거됐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지난 21일 오후 5시께 관악구 서울대의 한 화장실에서 흉기로 20대 여성 A 씨를 위협해 성폭행하려 한 혐의(강간미수)로 B(61)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B 씨는 화장실에서 숨어 기다리다가 A 씨가 화장실에 들어서자 갖고 있던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화장실 안에 있던 비상 알람 벨을 울렸고, 경보음이 울리자 B 씨는 급하게 달아났으나 주변에 있던 동료 연구원의 도움으로 붙잡혔다. 경찰은 이 화장실의 알람 벨 커버가 여러 개 훼손된 것을 포착하고 B 씨가 범행을위해 일부러 훼손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B 씨가 횡설수설하고 있어 정확한 범행 동기와 범행 전 행적 등을 조사 중”이라며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