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농촌체험 청소년 모집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신월청소년문화센터는 경기도로 농촌 봉사활동에 나설 청소년 40명을 다음달 8일까지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봉사활동 장소는 경기도 가평 버섯구지마을이다. 청소년들은 다음달 15일 이동해 사과 수확 등 각종 보조 일을 맡게 된다.

아울러 근육운동과 치매예방 등 마을 교류활동에도 참여한다. 다음달 8일 예정된 사전모임에는 청소년들이 직접 마을 주민과 함께 하는 활동을 기획, 연습 시간도 가진다.


신청을 원하는 청소년은 신월청소년문화센터 홈페이지에 접속해 신청서를 받으면 된다. 접수는 이메일([email protected])로 이뤄진다. 참가비는 3만원이며, 자원봉사 8시간이 인정된다.

신월청소년문화센터 관계자는 “도시 청소년들이 농촌체험과 자원봉사를 하며 농촌과 자연의 소중함을 느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