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DMZ국제다큐영화제 22일 개막

[헤럴드경제=박정규(수원)기자]제8회 DMZ국제다큐영화제가 22일 파주 캠프 그리브스에서 성대한 막을 올린다. 영화제 시작 이래 민간인 통제선 내 미군반환부지에서 열리는 세 번째 개막식이다.

이번 영화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29일까지 8일 간 고양, 파주, 김포, 연천 등지에서 36개국 116편의 다큐멘터리를 상영한다.

개막식에는 DMZ국제다큐영화제 조직위원장인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집행위원장인 배우 조재현을 비롯해 부조직위원장인 최성 고양시장, 이재홍 파주시장, 허진호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 진모영 감독, 오멸 감독 등 영화 관계자 및 초청게스트, 관객 700여명이 참석한다.

개막식 참석자 중 일부는 개막식 이후 캠프 그리브스 유스텔에서 1박 숙박 후 다음날 DMZ팸투어 참여하는 1박 2일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이번 개막식은 평화, 소통, 생명을 주제로 아시아를 대표하는 다큐멘터리 영화제로 자리 잡은 DMZ국제다큐영화제의 정체성을 나타내는 행사로 꾸며진다.

DMZ국제다큐영화제는 올해 역대 최다출품작인 105개국, 1290편을 기록했다. 영화제 개최 전 3500여명의 조기예매로 14회차 영화까지 매진되는 등 그 어느 해 보다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