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SGI서울보증, 우수 조달기업 맞춤형 보증지원 위해 ‘맞손’

-이행보증보험료 10%할인, 보증한도 최고 30억원 확대 등 혜택 부여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우수 조달기업은 이행보증보험료 할인, 보증한도 확대로 보증서 발급 절차 개선, 신용관리서비스 무상지원 등의 보증지원 혜택을 받게 된다.

조달청(청장 정양호)은 22일 SGI서울보증(사장 최종구)와 정부 3.0의 일환으로 ‘우수 조달기업 보증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우수 조달기업은 기술·품질이 우수한 제품을 선정해 판로 등을 지원하는 ‘우수조달물품’을 보유한 기업,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조달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선정한 G-PASS 기업 이며, 현재 약 1000여개 기업이 지정돼 있다.

조달청과 SGI서울보증은 이번 협약으로 우수 조달기업에 대해 이행보증 보험료 10% 할인, 보증한도 최고 30억원 확대, 기업 맞춤형 신용관리서비스 무상지원 등을 제공하게 된다.

이에 따라, 우수조달기업은 보증보험 보험료 부담이 경감되고, 추가 보증한도 확대와 함께 맞춤형 신용관리솔루션도 무상으로 제공받게 돼 기업경영활동에 큰 도움을 받을 것이란 기대다.

정양호 조달청장과 최종구 SGI서울보증 사장은 “중소기업 육성 및 해외시장 진출촉진을 위해 정부와 금융기관이 맞손을 잡고 우대 보증지원체계를 마련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중소기업과 조달기업이 창조경제의 주역으로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유관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