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름신 자극하는 골프 비밀병기 ②] 미즈노‘ NEW MX-30 포지드 아이언’

-임팩트때 부드러운 타구감‘명불허전’

‘아이언의 전설’이 돌아왔다. 한국미즈노의 2016년 신제품 ‘NEW MX-30 포지드 아이언’<사진>은 마니아들의 뜨거운 요청으로 화려하게 귀환한 제품이다.

미즈노 MX시리즈는 2004년 ‘MX-23’을 시작으로 ‘MX-25’, ‘MX-200’, 그리고 2010년 ‘MX-300’을 차례로 선보이며 큰 호응을 얻은 정통 연철단조 아이언이다. 한동안 명맥이 끊겼지만 국내 MX마니아들의 지속적인 요청에 힘입어 6년만에 다시 선보여 업계에 큰 화제가 됐다.


한국전용 모델로 새롭게 탄생한 2016 ‘NEW MX-30 포지드 아이언’은 미즈노 단조아이언의 DNA를 계승한 정통 연철단조 아이언을 표방, 한층 더 향상된 타구감과 컨트롤 성능을 제공한다.

탄소 정밀도가 높고, 불순물 함유량이 JIS(일본공업규격)의 절반 이하인 엄선된 연철소재인 ‘1025E’를 채용, 순수한 연철이 조직의 밀도를 촘촘하게 높여 미즈노 아이언 특유의 묵직하지만 부드러운 타구감을 가능하게 했다.

또 캐비티 하단부에 T자 형태로 가공한 ‘T-SLOT 캐비티’로 낮고 깊은 무게 중심이 가능해졌고 이는 관성모멘트의 극대화와 유효 타구면의 증가, 그리고 이상적인 탄도를 실현할 수 있게 했다.

이와 함께 토우와 힐 부분에 효율적으로 중량을 배분한 저중심의 설계가 관용성을 높이고 헤드의 뒤틀림을 완화시켜 센터를 벗어난 샷이라도 안정적인 비거리와 방향성을 제공한다. 또 타구면 뒤 부분을 ‘3레이어드(3 Layered)’한 임팩트 패드로, 임팩트 시 손실없는 부드러운 타구감을 가능하게 한 것도 새로워진 ‘NEW MX-30 포지드 아이언’의 특징이다.

또 세계 8개국에 특허 취득한 미즈노만의 연철단조공법인 ‘그레인 플로우 포지드(Grain Flow Forged)’로 헤드에서 넥까지 한번에 이어지는 단류선(금속 조직의 흐름)이 궁극의 타구감을 제공한다.

한편 한국미즈노는 ‘NEW MX-30 포지드 아이언’ 출시에 대해 “세계 최고의 연철단조 아이언 제조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미즈노는 올해로 창립 110주년, 골프클럽 생산 85주년을 맞았다. 미즈노의 핵심 가치인 ‘신뢰’와 정통 연철단조 아이언의 DNA를 그대로 담고 있는, 미즈노 골프의 시그니처 모델인 ‘MX시리즈’를 통해 단조 아이언의 진가를 다시 한번 선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