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방산기업 사이버 위협 및 대응방안’ 교육

국군사이버사령부 전문가, 사이버戰 위험성 및 보안의식 중요성 강조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한화는 지난 22일 서울 장교동 본사에서 국군사이버사령부 전문가를 초청해 ‘방산기업 사이버 위협 및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로 임직원 보안의식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강의는 국군사이버사령부 소속 이상훈 중령(진)이 진행했으며 ㈜한화 본사 전 임직원 및 각 사업장 보안담당자 등 약 200여 명이 참석해 강의를 들었다.

이 중령(진)은 교육을 시작하며 “최근 북한의 국내 방산기업에 대한 해킹시도가 늘어나고 있는 게 현실”이라며 “특히 국내 방산기업들에게는 군사기밀 유출 방지를 위한 노력이 절실한 때”라고 설명했다.

[사진=㈜한화는 지난 22일 서울 장교동 본사에서 국군사이버사령부 전문가를 초청해 ‘방산기업 사이버 위협 및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로 임직원 보안의식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또 “북한은 국내의 수많은 PC에 악성 바이러스를 감염시켜서 정보탈취 등 사이버 공격에 활용하려 하고 있다”며 “이런 때 일수록 방산기업 임직원들의 수준 높은 보안 의식은 곧 튼튼한 국가안보와 직결됨을 명심해달라”고 강조했다.

[사진=㈜한화는 지난 22일 서울 장교동 본사에서 국군사이버사령부 전문가를 초청해 ‘방산기업 사이버 위협 및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로 임직원 보안의식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강의에 참석한 이예나 ㈜한화 대리는 “방산업체 직원으로서 오늘 강의를 통해 더욱 확고히 보안의식을 고취할 수 있었다”며“앞으로 더욱 국가안보에 대한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관련업무를 수행해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화는 ‘혁신적인 디펜스솔루션(Defense Solution)을 제공하는 신뢰받는 글로벌 파트너’라는 비전에 걸맞게 이번 전문가 교육 뿐 아니라 다양한 해킹 위협 관련 대비책을 마련해 각종 사이버 위협에 적극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