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료 체납액 1위 지자체? “서울 강남구”

[헤럴드경제] 건강보험료 체납액이 가장 많은 지자체가 서울 강남구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성일종(새누리당) 의원이 22일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강남구의 건강보험료 체납액이 531억원으로 전국 1위였다.

2위는 송파구로 452억원이었다.

국민연금 보험료 체납액은 서울 강서구가 503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송파구 500억원, 강남구 495억원으로 그 뒤를 이었다.

건보료와 국민연금보험료 전국 총 체납액은 각각 3조3658억원, 4조7559억원에 달했다.

이 가운데 장기체납액은 건보료 3조569억원, 국민연금보험료 4조6358억원으로전체 체납액 중 비율이 90%를 넘었다.

건보공단은 재산이 많거나 전문직에 종사자, 체납액이 1천만원을 넘는 고액 장기체납자, 해외출입국자, 외제차 소유자 등 12개 유형의 체납자를 특별징수 대상자로 관리하고 있다.

성 의원은 “장기체납자 가운데 최근 3년간 해외 출입국 경험이 있는 사람이 상당수”라며 “건강보험 장기체납자는 18만2285명, 국민연금 장기체납자는 28만223명이 최근 3년간 한차례 이상 해외를 다녀온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