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티켓1 1’ 보조금 꿀꺽…극단 대표 구속·20명 입건

‘공연티켓1 1’ 보조사업과 관련해 공연티켓을 허위구매하는 수법으로 국가보조금을 받아챙긴 극단 대표가 구속됐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2부(부장 이근수)는 ㅁ극단 대표 손모(42) 씨를 보조금관리에관한법 및 사기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고 23일 밝혔다.

함께 영장이 청구된 KBS공채개그맨 출신 ㅍ극단 대표 남모(44) 씨와 ㄷ극단 대표 신모(53) 씨에 대해선 피해금액 공탁 등을 이유로 영장이 기각됐다. 검찰은 또 극단 30곳의 관련자 20여명을 같은 혐의로 입건했다.

공연업계와 검찰 등에 따르면 공연티켓 1 1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300억원 예산이 책정된 사업이다.

지정 예매처인 인터파크를 통해 연극, 뮤지컬 등 공연티켓을 구입하면 구입한 티켓 만큼 무료티켓을 나눠주고 해당 무료티켓 금액은 공연단체에 보조금으로 지원된다.

이들은 공연티켓1 1사업 관련, 자신이 기획한 공연티켓을 허위 구매해 그 중 무료티켓에 교부되는 국가보조금을 가로채는 수법을 쓴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해 8월부터 올 2월까지 손 대표는 5억원, 남 대표는 1억4600만원, 신 대표는 1억원 상당 국가보조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 5월 중순 영장을 발부받아 인터파크로부터 결제 정보 등 자료들을 제출받았다. 공연기획사를 압수수색, 관련자를 조사했다. 이들은 많게는 수천개의 인터파크 아이디 및 비밀번호를 수집한 후 이를 이용한 티켓사재기를 한 것으로 확인 됐다.

김진원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