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찰, 실종 초등생 류정민 군 수배 전단 배포…공개수사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 대구 수성경찰서는 23일 어머니와 누나가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사라진 초등학교 4학년 류정민(11) 군을 찾는 수배 전단을 배포했다.

류 군은 키 140cm의 보통 크기 체형이고 갸름한 얼굴형이며 실종 당시 파란색 소매가 달린 흰색 티셔츠와 긴 바지 차림이다.

자료설명= 실종 아동 수배 전단[자료제공=대구지방경찰청]

류 군은 지난 15일 대구 수성구 범물동 한 아파트 CCTV에 어머니와 집을 나가는 모습이 찍힌 뒤 현재까지 생사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

류 군의 어머니 조모(52)씨는 지난 20일 오후 3시 20분께 경북 고령군 고령대교 부근 낙동강 변에서, 누나(26)는 21일 아파트 베란다 붙박이장에서 이불과 비닐로 싸인 백골 시신으로 각각 발견됐다.

경찰은 집 주변과 낙동강 일대를 수색하는 등 류 군 소재를 파악하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