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초등학생 이끌고 숲 생태탐방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숲에 가볼 기회가 적은 관내 초등학생 대상으로 배봉산 등을 체험하는 생태탐방 활동을 이번달부터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생태탐방 활동은 배봉산ㆍ홍릉수목원 일대에서 이뤄지며, 숲 체험과 곤충 관찰 등을 주요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현장에는 초등학교 교사와 숲 해설사가 이끄는 사업기획단이 함께 한다.

생태탐방 활동은 11월 16일까지 운영된다. 구는 21일 답십리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시작한 이후 전동초, 전곡초 등 관내 7개 학교 5~6학년 초등학생 530여명을 자연 속으로 이끌 예정이다.


구는 이번 사업을 두고 이론이 아닌 마을 생태를 직접 탐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설명했다.

유덕열 구청장은 “생태탐방 활동을 통해 생명의 소중함을 직접 느끼길 바란다”며 “다양한 체험교육 활동을 계속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