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청호나이스, 경주시에 복구성금 2억원 전달

생활가전 기업 청호나이스(회장 정휘동)가 최근 계속된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경주시에 재난복구 성금 2억원을 전달했다. 성금 전달 외에도 청호나이스 장학재단이 경주시 재난지역 내 학생을 별도로 선발,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 회사 이석호 대표는 지난 22일 경주시청을 방문, 최양식 시장에게 성금을 전달하고 위로와 격려의 말을 전했다. 이 대표는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는 경주에 어려운 일이 발생해 전 임직원의 뜻을 모아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 빠른 시간 안에 복구가 완료되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청호나이스가 경주시에 재난 복구성금 2억원을 전달했다. 청호나이스 조희길 전무(왼쪽부터), 최양식 경주시장, 청호나이스 이석호 대표가 전달식을 열고 있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