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화점 최장수 바자회”…현대百, ‘FGI 자선 大 바자‘ 개최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 현대백화점이 오는 25일까지 압구정본점 대행사장에서 세계패션그룹과 함께 ‘자선 대(大) 바자’를 진행한다. 이 행사는 1985년 압구정본점 개점부터 정기적으로 열렸던 ‘최장수 바자회’로, 올해는 ‘패션, 아트와 만나다’라는 주제로 진행한다.

현대백화점은 이번행사에서 유명 예술작가와 디자이너가 함께 협업한 상품을 선보인다. 또 이상봉, 손정완 등 국내 유명 디자이너 21개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이 오는 25일까지 압구정본점 대행사장에서 세계패션그룹과 함께 ‘자선 대(大) 바자’를 진행한다. 자료사진.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이 오는 25일까지 압구정본점 대행사장에서 세계패션그룹과 함께 ‘자선 대(大) 바자’를 진행한다. 자료사진.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이 오는 25일까지 압구정본점 대행사장에서 세계패션그룹과 함께 ‘자선 대(大) 바자’를 진행한다. 자료사진.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