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반도체 핵심기술 빼돌린 삼성전자 전무 구속

[헤럴드경제] 경기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22일 회사 내부 반도체 핵심기술을 밖으로 빼돌린 삼성전자 모 사업장 소속 A 전무를 산업기술의 유출방지 및 보호에 관한 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A 전무는 지난 7월 30일 삼성전자가 보유한 반도체 핵심기술을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보안 문제로 사업장을 빠져나가는 차량마다 검문검색을 하는데, 당시 경비원이 A 전무의 차량 내부에서 관련 기밀문서를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다.

A 전무가 빼돌린 기술은 LSI 14나노 등으로 알려졌다. 반도체 제조에 관한 기술로 보통 스마트폰에 적용된다.

A 전무는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A 전무가 빼돌린 기술 정보가 다른 곳으로 유출된 정황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며 “왜 기술을 빼돌렸는지 등 자세한 경위를 더 조사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