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소영 “전 남자친구, 내 친구와 바람피고 클럽가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애프터스쿨 출신 유소영이 과거 사귀었던 용서하지 못할 남자친구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유소영은 “사건 사고가 많았다”며 열애설이 불거진 손흥민과 예전에 사귄 남자친구에 대해서 언급했다.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그는 자신의 남자친구가 친구와 바람피다 들통나고 여후배와 몰래 식사를 한 사실을 알아내기도 했다고 말해 패널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유소영은 클럽에 간 전남자친구를 발각한 사건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일을 마치고 남자친구를 만나러 가고 있었는데 친구가 남자친구가 클럽에 있다고 하더라”며 “남자친구한테 전화했더니 회의중이라고 변명하더라”고 회상했다.

“어떻게 나한테 이럴 수 있냐고 따지니 남자친구가 영화에서 본 것 처럼 손목을 잡더라. 근데 손목에 클럽 입장 띠가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은 ‘2인자 전쟁: 전박대첩’ 특집으로 꾸며져 정혜성, 레이디제인, 유소영, 선우선, 정다은이 출연해 엄청난 입담을 과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