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우 0.71% 하락 마감…뉴욕증시 유가 급락에 에너지주 타격

[헤럴드경제]뉴욕 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유가 급락에 에너지주가 타격을 받은 데 따라 하락했다. 이에 따라 다우존스 지수가 0.71% 하락한 채 마감됐다.

23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31.01포인트(0.71%) 낮은 18,261.4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2.49포인트(0.57%) 하락한 2,164.6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3.77포인트(0.63%) 내린 5,305.75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하락 출발한 지수는 장중 하락 폭을 확대했다. 유가가 4% 급락세를 보이며 에너지주를 큰 폭으로 끌어내린 것이 증시에 부담됐다. 시가총액 대장주인 애플의 주가 하락도 시장 하락에 일조했다.


뉴욕유가는 사우디아라비아가 다음 주 산유량 동결 합의를 기대하지 않는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져 급락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1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84달러(4%) 하락한 44.48달러에 마쳤다. 산유량 동결 기대가 낮아진 데다 원유채굴장비수 증가까지 악재로 작용했다.

업종별로는 에너지주가 1.25% 하락하며 가장 큰 하락 폭을 기록했다. 기술업종이 0.96%, 금융업종이 0.68% 내렸다. 또 산업업종과 헬스케어업종, 소재업종, 기술업종 등이 하락한 반면 부동산업종과 통신업종은 상승했다.

애플의 주가는 리서치 회사인 GfK가 아이폰7 판매에 대한 우려를 제기한 이후 1.67% 하락했다. 트위터의 주가는 곧 공식 인수 제안을 받을 것이라는 소식에 21% 이상 급등했다. 잠재적인 인수자로 구글 모회사인 알파벳과 세일즈포스닷컴 등이 거론됐다. 페이스북의 주가는 2년간 동영상 광고 시청시간을 부풀렸다는 보도에 1.3% 하락했다.

야후의 주가는 2014년 최소 5억명의 이용자 정보가 유출됐다는 소식이 알려진 데 따라 2.5% 떨어졌다. 아마존의 주가는 0.13% 올라 전일에 이어 다시 한 번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연방준비제도(Fedㆍ연준)가 이달 기준금리를 동결하면서 향후 경제 상황에 따라 올해 말 기준금리가 인상될 수 있음을 시사한 데 따라 투자자들은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도 주목했다.

미국의 지난 9월 제조업 활동은 확장세를 나타냈으나 신규 수주 약화와 달러화 강세로 3개월 만에 최저 수준을 보였다. 정보제공업체 마르키트에 따르면 9월 미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예비치는 전월 52.0에서 51.4로 하락해 지난 6월 이후 가장 낮았다. 지수는 50을 기준으로 확장과 위축을 가늠한다.

패트릭 하커 필라델피아 연방준비은행 총재와 로레타 메스터 클리블랜드 연은 총재, 데니스 록하트 애틀랜타 연은 총재가 필라델피아 연은 주최 행사에서 패널 토론에 나섰지만, 기준금리 인상 경로에 대한 신호는 주지 않았다. 다만, 록하트 총재는 경제 상황과 관련해 사람들이 생각하는 것보다 진전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에릭 로젠그렌 보스턴 연은 총재는 경제 확장세가 지속하는 것을 돕기 위해 이달 기준금리 인상을 지지했다고 밝혔다. 로젠그렌 총재는 이날 보스턴 연은 홈페이지를 통해 그가 이달 기준금리 동결에반대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완만하고 점진적인 긴축을 주장해왔다”며 “그렇지 않으면 회복이 지속하는 기간과 안정성이 큰 위험에 처하게 될 수 있다는 우려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번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에스더 조지 캔자스시티 연은 총재와 로레타 메스터 클리블랜드 연은 총재, 에릭 로젠그렌 보스턴 연은 총재 등 3명이 25bp기준금리 인상을 주장하며 동결 결정에 반대표를 행사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특히 그동안 통화완화 정책에 우호적인 태도를 보였던 로젠그렌 총재가 반대표를 행사한 것에 대해 의외라는 반응을 보였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연준이 이번 주 기준금리를 동결하면서 위험 자산을 매수하려는 움직임이 활발하게 일어나고 있다며 이날 증시는 지난 며칠 동안 강세를 보인 데 따라 소폭 조정을 받았다고 진단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2.25% 상승한 12.15를 기록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