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매각 임박…구글ㆍ세일즈포스 등 인수후보 거론”

美CNBC 보도…“곧 정식 인수 제안서 받을 예정”

[헤럴드경제]사회관계망서비스(SNS) 열풍을 이끈 미국 업체 트위터의 매각이 임박했다고 미국 경제전문방송 CNBC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BC는 IT업계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트위터가 여러 곳의 IT업체 또는 미디어업체들로부터 인수 의향서를 받았으며 곧 정식 인수 제안서를 받을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CNBC에 따르면 인수 후보로는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업체 세일즈포스와 구글 등이 거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CNBC는 트위터 매각 임박설에 대해 “트위터 인수 후보자가 선정된다고 해서 인수가 성사된다는 뜻은 아니다”며 “현재 트위터 이사진이 회사 매각에 전향적인 입장을 보여 경우에 따라서는 올해 안에 트위터 매각이 끝날 가능성도 있다”고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최근 트위터는 가입자 수 증가가 정체되고 확실한 수익 창출 수단을 만들지 못하면서 다른 대기업에 의해 인수될 가능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