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조세호-차오루, 애틋함 남기며 7개월 결혼생활 종료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MBC ‘우리 결혼했어요’ 조세호-차오루가 7개월 간의 결혼생활을 종료했다. 매드타운 이건-모델 송해나는 ‘삼삼 커플’ 조타-김진경의 주선으로 소개팅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차오차오 커플’은 아쉬움이 가득 담긴 작별을, ‘소개팅 커플’은 솔직한 첫 만남으로 관심을 얻었다.

지난 24일 방송에서 ‘차오차오 커플’은 ‘두 사람의 가상 결혼생활이 오늘 종료됩니다. 부부로서 마지막 시간을 보내세요’라는 미션 카드를 읽고 이별을 실감하게 됐다. 조세호의 단골 고깃집을 찾은 두 사람은 함께해 온 7개월 간의 결혼생활을 되짚어보며 추억에 잠겼고, 서로 고기를 먹여주며 평소와 다름없이 다정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두 사람은 낙산공원에서 마지막의 마지막을 맞이하며 더욱 솔직해졌다. 차오루는 조세호에게 “행복했고, 고마웠어요”라며 선물을 내밀었고, ‘당신을 애타게 그리워하겠습니다’라고 적힌 팔찌를 본 조세호는 울컥한 것. 조세호는 “글귀가 굉장히 마음을 울리더라고요”라고 했지만, ​울지 말자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애써 눈물을 참은 것. ​

차오루는 하트 11개를 모은 조세호에게 소원을 들어주겠다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 조세호는 “유치한 소원일 수 있는데 이 결혼생활은 끝났지만 우리 볼 거잖아. 루루가 오빠한테 맛있는 거 한 번 사줘”라고 간접적으로 차오루에 대한 마음을 전하며 묘한 분위기를 이끌어냈다. 밑으로 내려가는 길에서 차오루는 “크리스마스 이벤트 해주고 싶었는데”라고 말을 꺼냈고, 이에 조세호 역시 부정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며 두 사람이 크리스마스에 다시 만날 수 있을 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차오차오 커플’의 떠남과 교차하며 이건-송해나의 웰컴 소개팅이 공개됐다. 조타는 자신이 속한 매드타운 멤버인 이건을, 김진경은 절친인 송해나를 소개시킨 것. 이건은 통통 튀는 목소리에 쿨하고 활기찬 성격을 지닌 ‘매력녀’ 송해나에게 매료됐고, 송해나 역시 “연하 괜찮으세요?”라는 말에 “좋아요, 잘 만났네요”라며 솔직하게 반응한 것. 그러나 이건의 ‘청순’ 이상형 고백과 ‘누나’ 발언에 송해나는 “첫인상 쏘쏘?”라는 말을 남겼지만 곧 두 사람은 첫 만남에서부터 잘 보이려 꾸미는 것이 아닌, 있는 그대로의 솔직함을 어필하며 새로운 커플의 탄생을 알렸다.

매드타운 리드보컬인 이건은 송해나 앞에서 매력을 발산하기 위해 무반주 노래 실력을 뽐내 송해나를 감동시켰다. 이건은 2AM의 ‘이 노래’를 선곡해 떨림을 고스란히 전달한 것. 이 모습에 송해나는 “누군가를 위해 노래를 해준다는 그 마음 때문에 떨렸어요. 노래를 부를 때 달라 보였어요”라며 호감을 표시했고, 조타-김진경에게도 “사실 리더 무스 군이라고 생각했는데 당황했어요”라면서도 “그 분이 안 나와서 다행이라고 생각했어요. 눈을 잘 마주치는 게 좋거든요. 제 의견을 잘 들어줄 거 같아요”라고 솔직하게 고백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이건은 놀이공원으로 가는 차 안에서 호칭을 ‘누나’가 아닌 ‘해나’로 바꿨고, “해나 말 편하게 해. 내가 오늘은 쏭 편이 돼줄게. 송편~”이라고 상남자의 매력을 발산한 것. 또 이건은 취향저격 아재개그로 송해나를 웃게 만들었고, 두 사람은 이구동성 게임에서 완벽한 호흡까지 보여주며 주선자인 ‘삼삼 커플’까지 놀라게 한 것. 또 이들은 단시간 내에 친해지며 ‘알짱커플(알고 보면 짱인 커플)’이라는 커플 이름까지 만들어냈다.

‘똥이 커플’ 에릭남-솔라는 겨울을 미리 만끽해보는 시간을 가지며 둘 만의 로맨스를 완성시켰다. 눈이 내리는 겨울왕국을 찾은 두 사람은 단합대회 이후 한껏 상승된 애정표현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것. 에릭남은 귀여운 표정을 서슴지 않으며 솔라를 웃게 했고, 이들은 코를 맞대는 에스키모 인사부터 게임을 가장(?)한 스킨십으로 동화 속 한 장면을 만들어냈다.

이 밖에도 방송 말미 ‘우리 결혼했어요’의 ‘NEW 커플’ 배우 최태준-에이핑크 윤보미의 모습이 예고돼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두 사람은 오토바이 헬멧을 쓴 채 첫 만남을 가지며 특별한 모습을 연출했고, 윤보미는 하고 싶은 애칭으로 ‘여보, 자기’를 꼽는 등 거침없는 성격을 보여준 것. 특히 최태준이 윤보미에게 “결혼해주실래요?”라고 정식으로 청혼을 하는 모습이 그려지면서 새 커플의 탄생에 대한 기대감은 더욱 커지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