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중’ 새 MC 꿰찬 이수민, 어른 색조화장 한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아역출신 엔터테이너 ‘전 하니’ 이수민(15)과 MBC 지상파 ‘쇼!음악중심’ 새 MC로 활약한다.

24일 방송 관계자 및 연예 매체에 따르면 이수민과 ‘아스트로’ 차은우는 이날 오후 방송 예정인 ‘쇼!음악중심’에 투입된다. MC 신고식을 치른다.

달라지는 점은 3MC 체재로 전환된다는 것. 기존 진행자 중 김민재는 하차했지만, 김새론은 잔류했다. 이수민, 차은우와 같이 호흡을 맞춘다.


이수민은 앞서 EBS 아동 프로그램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MC로 활약하며 발랄하고 귀여운 외모에 능수능란하고 안정적인 진행 실력을 뽐낸 바 있다. 아동 프로그램임에도 성인 팬들 사이에서 크게 어필한 점이 특이하다. 입소문을 타고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이번 발탁은 이수민이 본격적으로 성인 연예물에서 MC로서 본격적인 진행능력과 성인무대 경쟁력을 검증받는 시험무대가 될 전망이다. 어느 사이엔가 소속사는 이전보다 더 진한 색조화장을 이수민에게 덧씌우고 있다.

차은우 역시 차세대 대세 아이돌 행보를 굳히고 있다. 각종 예능 프로그램 출연 및 ‘음중’ MC 발탁으로 눈도장을 찍게 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