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롯데 꺾고 3연승…2위 굳히나

[헤럴드경제]NC가 24일 창원시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서 3대 1로승리했다.

이로써 NC는 3연승을 이어가게 됐다. 남은 12경기에서 승률 50% 미만인 5승만 추가해도 NC는 자력으로 2위를 확정하게 된다.

롯데 선발 조쉬 린드블럼은 0대 0이던 3회말 1사 후 손시헌, 김태군, 나성범에게 연속 볼넷을 허용하며 만루 위기를 자초했다.


NC는 김성욱의 중전 적시타와 박민우의 좌전 안타로 2점을 뽑았다.

롯데는 6회초 신본기의 좌월 솔로 홈런으로 한 점을 만회했다.

후속타자 손아섭이 중월 2루타를 치고, 황재균의 땅볼 때 나온 NC 선발 최금강의 실책으로 무사 1, 3루 기회를 이어갔다.

강민호의 볼넷으로 무사 만루를 만들고도 롯데는 이 기회에서 한 점도 얻지 못했다.

김문호의 3루 땅볼 때 홈을 손아섭이 홈에서 아웃됐고, 박종윤은 유격수 앞 병살타로 물러났다.

NC 선발 최금강은 5이닝을 5피안타 1실점으로 막아 시즌 11승(3패 2세이브)째를 챙겼다.

롯데는 NC와 올 시즌 상대 전적에서 1승 12패로 더 밀렸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