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손보, 대구에서 집수리 봉사활동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한화손해보험 재난봉사단 25명이 희망브리지 전국구호협회 대학생봉사단 55명과 함께 대전 동구청 관하 장애인·독거노인이 거주하는 10가구를 대상으로 주거 환경개선 봉사활동에 나섰다.

80여명의 봉사단원들은 지난 24일 지역내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독거노인들을 위해 주거 환경을 개선하는 집수리 노력 봉사를 진행하는 한편, 환절기 화재에 취약한 세대를 위해 열감지 화재경보기도 설치했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한화손보 임직원들은 지역 사회에 발생할 수 있는 ‘재난예방’, ‘안전’에 초점을 맞춰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며 “ 오는 11월 중순에는 대구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찾아 임직원들의 힘을 모을 것’이라 말했다.

한화손해보험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지역의 생활 안정망을 구축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지방권역에서는 ‘재난 위기가정 환경개선’ 노력 봉사활동을, 서울특별시에서는 ‘화재피해가정 지원 사업’을 통해 집수리, 물품 전달 등 구호활동을 진행하며 30세대를 지원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