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호텔 싸게 예약”…호텔예약 사기극 벌인 50대 구속

-인터넷 카페에서 “싸게 예약해주겠다”…105명으로부터 1억원 입금 받아 잠적

-경찰, “해당 호텔에 결제 돼있는지 확인 필요…추가 피해 조사중”

[헤럴드경제=구민정 기자] 인터넷 카페를 통해 해외호텔 예약을 대행해 준다며 사기 행각을 벌인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항공호텔비교닷컴’ 카페를 개설해 허위로 호텔 예약을 해준다고 회원들을 속인 혐의(사기)로 박모(56) 씨를 검거해 구속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박 씨는 지난 2013년부터 싱가포르 현지 여행사와 정상적인 거래를 하며 인터넷 항공호텔비교닷컴 카페를 운영해왔다.

하지만 지난 2월께 현지 여행사가 부도가 나면서 박 씨는 6000만원 가량의 손해를 입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더 이상 호텔 숙박권 예약을 할 수 없음에도 불구하고 박 씨는 카페 회원들에게 저렴하게 호텔 숙박권을 예약할 수 있다고 홍보해 숙박비를 입금 받는 등 피해자들을 속였다.

박 씨는 예약한 사람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가짜 바우처(예약 확인증)를 만들어 피해자들을 속여 온 것으로 조사됐다.

이러한 수법으로 박 씨는 지난 2월 19일부터 8월 29일께까지 105명의 피해자들로부터 1억원 가량을 입금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해외여행이 급증하는 가운데 숙박비를 저렴하게 이용하고 싶어 하는 소비 심리를 이용한 범죄가 늘고 있다”며 “해외 여행시 해당 호텔에 결제가 되어 있는지 여부를 확인해 피해가 없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경찰은 지난 2월께 이후, 박 씨의 계좌에 입금한 사람들이 800명 가량이고 입금액 또한 6억원이 넘는 사실을 확인해 해당 사건을 추가로 수사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