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재예방·일가정 양립활동 추가”…동반성장위원회, 지원항목 의결

동반성장지수 평가에 산업재해 예방노력이 추가되고, 일·가정양립 관련 프로그램 지원항목이 새로 반영된다.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안충영)는 27일 서울 팔래스호텔에서 제42차 회의를 열어 이런 내용을 의결했다.

이날 의결된 동반지수 체감도 조사 및 가·감점평가 개편안에 따르면, 체감도 조사 횟수가 연 2회에서 1회로 축소되고‘미흡’ 등급이 신설됐다. 또 협력사의 산업재해 예방과 일가정 양립 문화확산을 유도하기 위한 관련 프로그램(직장어린이집 공동이용 등) 지원을 조사항목에 반영했다. 이밖에 해외 판로지원에 대한 가점 확대(2점→3점), 협력사 핵심인력의 장기재직 지원을 위한 내일채움공제 가점(1점)을 신규로 반영했다.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온누리상품권 구매에 대한 배점(0.5점→1점)도 늘렸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