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국제학술대회서 우수 논문상 수상

[헤럴드경제=박정규(성남)기자]한국지역난방공사가 국제학술대회에서 한국의 지역 난방 우수성을 알리는 논문을 발표해 인정받았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김경원)는 지난 20일부터 23일 까지 일본 교토(Kyoto research Park)에서 열린 국제학술대회(9th I-CIPEC 2016)에서 지역 난방의 우수성을 알리는 논문을 발표해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I-CIPEC는 격년마다 열리는 친환경 연소기술, 폐자원 에너지화, 배출원 관리, 기후변화 분야의 국제학술대회이다.

학술대회에서 한난 신경아 기후환경팀장은 ‘집단에너지 사업에 의한 국가 온실가스 감축잠재량 분석’ 이라는 주제로 지역냉난방 사업으로 인한 온실가스 감축 효과와 온실가스 감축수단별 경제성을 분석해 열병합발전의 확대가 가장 비용효과적인 온실가스 감축수단이라고 발표했다.

한난은 처음 참가하는 국제학술대회에서 지역난방 우수성을 알림과 동시에 우수논문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한난 관계자는 “국내 최대 지역 난방 사업자로서의 위상을 높이고, 신뢰와 안전으로 최고의 고객가치를 제공하는 지역난방사업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