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포항블루밸리 국가산단 공장용지 첫 분양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LH(한국토지주택공사) 대구경북본부는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동해면, 장기면 일원에 조성 중인 포항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 산업시설(공장)용지를 첫 분양한다.

27일 LH에 따르면 규모는 철강 부품업종 9만2천㎡, 에너지·IT 15만7천㎡, 자동차 부품 8만9천㎡, 기계 부품 업종 3만2천㎡ 등 모두 37만㎡다.

분양가격은 3.3㎡당 69만원대 수준이다.

지난 2009년 9월 사업을 착수한 포항블루밸리 국가산단은 내년 12월 1단계(2천952천㎡) 마무리를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이며 현재 공정률은 42%를 보이고 있다.

포항블루밸리 조감도[자료제공=LH]

포항블루밸리는 자동차, 선박, 기계, 철강 등 부품 소재산업 육성을 위해 조성되며 세계적인 철강기업인 POSCO㈜가 인근에 위치한다.

특히 올해 포항~울산 고속도로 및 KTX 개통으로 산단 경쟁력이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LH 관계자는 “국내외 기업들이 투자의향을 보일 경우 공장용지 규모조정 및 유치업종 변경 등을 추진하는 등 개별기업을 위한 맞춤형 공장용지 분양을 계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