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갤럭시노트7 판매 재개…‘기어핏2’사은품 등 프로모션 연장

SK텔레콤이 배터리 발화 문제로 판매가 중단된 갤럭시노트7의 신규 판매를 다음달 1일부터 재개한다고 27일 밝혔다.

갤럭시노트7을 8월 6일부터 8월 18일까지 사전 예약한 고객은 28일부터 개통이 가능하고, 노트7 구매를 원하는 신규 고객은 10월 1일부터 개통할 수 있다. 전국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과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를 통해 노트7을 구매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기존 프로모션 일정도 대부분 연장 운영할 계획이다. 사전예약 고객은 10월 15일까지 개통하면 ‘기어핏2’를 비롯해 ‘액정파손 수리비용’, ‘삼성페이몰 10만 마일리지’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규 고객에게도 10월31일까지 개통 시 ‘기어핏2’를 제외한 모든 사은품이 제공된다. ‘T월드다이렉트’ 사전예약 고객의 별도 사은품도 차질 없이 제공될 예정이다.

‘T갤럭시클럽’도 10월 말에서 11월 말까지 가입 기한을 연장한다. ‘T갤럭시클럽’은 월 9900원 이용료로 분실ㆍ파손 비용을 지원하고, 가입 1년 후 제품을 반납하면 잔여 할부금을 면제해 주는 프로그램이다.

SK텔레콤은 ‘T삼성카드2 v2’ 신용카드 할인 혜택도 그대로 유지한다. 해당 신용카드를 이용하면 전월 사용실적에 따라 2년 간 최대 48만 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KT와 LG유플러스도 다음달 1일부터 노트7의 신규 판매를 재개할 방침이다. 

이혜미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