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균성X제이큐, 첫 콜라보 프로젝트 ‘둘만 아는 이별’… 29일 0시 공개

[헤럴드경제=이은지 기자] 노을의 강균성과 래퍼 겸 작사가 제이큐(JQ)가 손을 잡았다.

28일 소속사 메이큐마인 웍스는 오는 29일 0시 노을 강균성과 히트 작곡가 겸 래퍼 제이큐가 첫 번째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 ‘둘만 아는 이별’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각종 예능은 물론 감성 발라드로 사랑 받고 있는 노을의 강균성과 엑소`럭키 원(Lucky one)`,`로또(Lotto)`,유재석과 엑소의`댄싱 킹(Dancing king)`등의 작사에 참여하며 히트작사가로 발돋움하고 있는 래퍼 겸 작사가 제이큐의 첫 번째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로, 특히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강균성은 트레이드마크인 단발머리를 자르고 파격변신을 시도했다.
 

[사진=메이큐마인 웍스(Makeumine Works) 제공]

‘둘만 아는 이별’은 감성적인 멜로디 라인과 감각적인 래핑이 돋보이는 곡으로 작곡가 조광호와 강균성이 의기투합해 작곡했으며,건반에 박철호, 데이브레이크의 기타리스트 정유종, 베이스에 박순철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인 미디엄 템포 알앤비 힙합곡이다.

평소 두터운 친분을 자랑하던 강균성과 제이큐는 이번 프로젝트 `둘만아는 이별`을 시작으로 정기적으로 앨범을 발표할 계획이다.

강균성과 제이큐는 음원 공개를 앞둔 28일 오후 11시 45분부터 네이버 V앱을 통해 이번 프로젝트의 결성 비화,음반 작업 에피소드 등 다양한 이야기로 팬들과 먼저 만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