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7 예약 구매자 내일부터 개통 가능

[헤럴드경제]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가 28일부터 갤럭시 노트7 예약 구매자를 대상으로 개통 업무를 재개한다.

또한 다음 달 1일부터는 신규로 갤럭시 노트7을 구매하는 사람도 단말기를 개통할 수 있게 된다.

27일 이동통신 3사는 전국 오프라인 유통망과 온라인 매장 등을 통해 갤럭시 노트7 판매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갤럭시 노트7은 지난달 19일 출시됐지만, 배터리 발화 문제로 전량 리콜되면서 지난 2일부터 판매가 중단됐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