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피릿’, 오마이걸 승희 준우승…“모든 일에 자신감 가지고 두딪힐 것”

[헤럴드경제=이은지 기자]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 승희가 ‘걸스피릿’ 준우승 소감을 전했다.

28일 오마이걸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방송된 JTBC ‘걸스피릿’ 최종회 파이널 라운드에서 승희가 준우승을 거머쥐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승희는 “많은 것을 경험하고, 저 자신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던 계기가 된 것 같아 뜻 깊었던 것 같다”며 “모든 일에 자신감과 용기를 가지고 부딪힐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 안에서 배운 경험들과 소중한 인연들을 잊지 않겠다”며 “앞으로 많은 분들께서 오마이걸이 어떤 그룹인지, 오마이걸의 음악은 어떤 음악인지 궁금해 해주시고, 찾아주실 수 있도록 더욱 좋은 무대로 보답해 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팬들에 대한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끝으로 우리 사랑하는 미라클 여러분들! 항상 응원해주시고 아껴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린다. 사랑한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지난 27일 ‘걸스피릿’ 무대에서 승희는 ‘재간승희’라는 별명에 맞게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전반전에서는 마이클 잭슨의 메들리로 무대를 장악했다. 젝슨파이브(Jackson5)의 ‘아이 원트 유 백(I want you back)’과 마이클 잭슨의 ‘빌리진(Billie Jean)’과 ‘맨 인 더 미러(Man In The Mirror)’를 선보였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후 후반전에서는 조덕배부터 에프엑스(F(x))까지 총 5곡의 노래를 어쿠스틱하게 소화하며 온전히 목소리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한 반전 무대를 펼쳤다.

승희는 방송 첫 회에서 샤이니의 ‘드림걸’무대로 최초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후 매번 새로운 도전의 무대를 선보이며 최초 3연승을 차지, ‘재간승희’, ‘믿보승(믿고보는승희)’등 수많은 수식어를 만들어 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