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리퍼블릭, 러시아 진출 속도낸다…모스크바에 2호점 오픈

-러시아에 연내 3개 매장 추가로 오픈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세계 청정 자연에서 찾은 뷰티 에너지를 전하는 네이처리퍼블릭(대표 김창호)은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의 대형 쇼핑센터인 메트로폴리스몰에 2호점을 열고 신규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네이처리퍼블릭은 올 5월 모스크바에 위치한 메가 트요폴리스탄몰에 단독 매장을 오픈하며 러시아 시장에 처음 진출했다. 러시아는 K-Beauty의 새로운 시장으로 각광받고 있는 곳으로 화장품 수입 시장의 연간 규모가 10억 달러에 달한다. 또한 올해 1분기 수입 국가 10위권에 한국이 포함될 정도로 한국 화장품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러시아는 최근 경기 침체로 인해 합리적인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가격 대비 우수한 품질의 제품 수요가 늘고 있다. 웰빙 열풍으로 자연 성분 제품이 주목받고 있다. 네이처리퍼블릭은 뛰어난 제품력과 자연주의 콘셉트로 현지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1호점은 오픈 3주 만에 누적 방문객수 1만명을 돌파했다.

[사진=네이처리퍼블릭이 올 5월 오픈한 러시아 1호점.]

새롭게 오픈한 네이처리퍼블릭의 러시아 2호점은 메트로폴리스몰 2층에 30평 규모로 자리했다. 모스크바 서북쪽 보이콥스카야(Voykovskaya) 지하철 역 부근에 위치한 메트로폴리스몰은 규모와 매출, 접근성 등을 기준으로 모스크바 1위 쇼핑센터로 평가받으며 글로벌 브랜드들이 입점에 공을 들이는 곳이다. 네이처리퍼블릭은 한국 브랜드 최초로 입점에 성공하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

러시아 2호점은 에스컬레이터 인근에 위치해 고객들의 접근성이 뛰어나며 전면 통유리를 통해 친환경 디스플레이의 싱그러움을 외부까지 전하고 있다. 그린과 우드 컬러를 중심으로 한 인테리어와 ‘수딩 앤 모이스처 알로에베라 92% 수딩젤’ 등 인기 제품 옆에 알로에와 같은 생화를 함께 배치해 매장을 방문한 고객들에게 편안함을 선사한다.

27일 테스트 오픈 첫날, 춥고 건조한 대륙성 기후 특성상 ‘슈퍼 아쿠아 맥스 수분크림’과 ‘쉐어버터 스팀크림’ 등 보습 제품이 높은 판매고를 기록했다. 또한 기능성 화장품에 대한 러시아 소비자들의 관심이 늘면서 ‘진생 로얄 실크 골드 하이드로겔 마스크’가 품귀 현상을 빚었으며, 항노화 인증 크림인 ‘진생 로얄 실크 워터리 크림’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네이처리퍼블릭 측은 “러시아 시장에서 한국 화장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는 만큼 합리적인 가격과 높은 품질로 승부할 것”이라며 “연말까지 추가로 3개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