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초절전 ‘2017년형 김치냉장고’ 선봬

동부대우전자가 초절전 기능을 강조한 클라쎄 김치냉장고 신제품을 출시한다.

동부대우전자는 초절전 기능의 스마트 냉각시스템과 김치 맛을 오래 유지하는 스마트 명인비법을 채용한 2017년형 클라쎄 스탠드형 김치냉장고 5개 모델<사진>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신제품은 월간소비전력량 13.9kwh를 달성, 동급 300리터대 1등급 제품 중에서도 최저 소비전력을 구현했다. 동부대우전자는 국내 최저 소비전력을 구현하기 위해 소비자의 사용패턴에 맞춰 컴프레서의 작동 시간을 최소화시키고 각종 센서를 통해 최적의 절전 냉각 시스템을 구현한 ‘스마트 냉각 시스템’을 적용했다. 스마트 냉각시스템은 온도 편차를 0.1℃ 이내로 줄여 최상의 김치 맛을 유지할 수 있게 해준다.


이와 함께 스마트 명인비법을 적용, 김치의 군내를 없애는 ‘예비숙성’과 유산균 활동을 배가시키는 ‘저온숙성’ 그리고 김치 맛을 변질시키는 부패 균의 활동을 억제하는 급속냉각 후 자동보관으로 이어지는 코스를 통해 옛 명인의 김치 맛을 그대로 재현할 수 있도록 했다.

명인비법 버튼을 클릭하면 김장 김치에 최적화한 숙성코스가 3일간 진행된다. 이후 10℃로 예비숙성을 진행해 김치의 저온성 효모균 생장을 막아 군내를 억제하고 4℃로 유산균 활동을 배가시키는 저온숙성 단계와 김치 맛을 변질시키는 부패균 활동을 억제하는 급속냉각 단계를 거쳐 김치 맛을 최상의 상태로 최장 12개월까지 유지시킬 수 있게 했다. 

최정호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