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박지성 넘어섰다…한국인 챔피언스리그 최다골 경신 ‘6골’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이제는 손흥민 시대다.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이 박지성이 갖고 있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한국인 최다골 기록을 갈아치웠다.

손흥민은 28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아레나 CSKA에서 열린 2016-2017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조별리그 E조 2차전 CSKA 모스크바와 원정경기서 후반 26분 결승골을 터뜨려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이로써 2014-2015시즌 레버쿠젠(독일) 당시 5골에 이어 6번째 챔피언스리그 득점을 올리며 박지성이 갖고 있던 통산 5골 기록을 넘어섰다. 박지성은 PSV 에인트호번(네덜란드) 시절인 2004-2005년 2골을 넣은 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에서 2008-2009, 2009-2010, 2010-2011 시즌 1골씩을 추가하며 총 5골을 기록했다.

올시즌 잉글랜드 무대서 눈부신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은 최근 리그 3경기에서 4골을 몰아치며 3경기 연속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됐다.

스토크시티전에서 2골 1어시스트로 팀의 4-0 대승을 이끌었고, 미들즈브러전서도 2골을 몰아쳤다.

포체티노 감독은 이날 경기 후 구단 SNS를 통해 “손흥민이 불이 붙었다.(Son is on fire!) 손흥민의 활약에 기쁘고 그의 골이 팀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손흥민의 활약에 만족감을 표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