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구 LIG넥스원 대표, 2016년 자랑스러운 방산인상 수상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이효구 LIG넥스원 대표가 국내 방위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한국방위산업학회가 수여하는 ‘2016 자랑스러운 방산인상’ 중 ‘방산기술상’을 수상했다고 LIG넥스원이 27일 밝혔다.

이 대표는 27일 서울 용산 국방컨벤션에서 열린 방산학회 창립 25주년 기념식 및 자랑스러운 방산인상 시상식에 참석해 방산기술상을 수상했다.
 

[사진= 이효구 LIG넥스원 대표]

이날 행사에는 국방부, 방위사업청, 학계 등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시상식에서 이 대표는 지난 2007년 대표이사 취임 이후 과감한 연구개발 및 투자를 통해 세계적 수준의 무기체계를 개발하고 생산하며 국내 방위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 대표는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한 임직원, 관심과 조력을 아끼지 않은 고객이 있었기에 좋은 결과가 있을 수 있었다”며“앞으로도 최첨단 국산무기를 개발해 자주국방에 기여하는 방산업체 본연의 역할에 충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2년 시작해 올해로 5회차를 맞은 ‘자랑스러운 방산인상’은 방위산업 발전에 공헌하거나 방산관련 학술 및 기술 발전에 기여한 인사들의 공로를 표창하는 자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