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구청은] 대포차 단속 전담 TF구성 활동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도로 위 무법자로 불리는 불법운행 자동차, 속칭 대포차의 운행을 뿌리 뽑기 위해 팔을 걷고 나섰다.

구는 대포차 단속 전담 TF팀을 구성하고 적극적인 단속을 펼쳐 대포차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하겠다고 28일 밝혔다. 전담 TF팀은 특별사법경찰, 자동차 관리 및 등록 업무를 담당하는 공무원 9명으로 구성했다. 구는 먼저 의무보험 미가입, 종합(정기)검사 누락, 자동차세 미납, 압류ㆍ저당권이 많은 차량 등을 집중 조사해 대포차를 가려낼 방침이다. 이진용 기자/jycafe@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