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체티노 토트넘 감독 “손흥민, 불타오르네…팀에 큰 도움” 극찬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이 손흥민의 맹활약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손흥민은 28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아레나 CSKA에서 열린 2016-2017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조별리그 E조 2차전 CSKA 모스크바와 원정경기서 후반 26분 결승골을 터뜨려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이로써 2014-2015시즌 레버쿠젠(독일) 당시 5골에 이어 6번째 챔피언스리그 득점을 올리며 박지성이 갖고 있던 통산 5골 기록을 넘어섰다. 박지성은 PSV 에인트호번(네덜란드) 시절인 2004-2005년 2골을 넣은 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에서 2008-2009, 2009-2010, 2010-2011 시즌 1골씩을 추가하며 총 5골을 기록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경기 후 구단 트위터를 통해 “손흥민이 불타오르고 있다. 손흥민의 활약 덕분에 매우 기쁘다. 그의 골들은 팀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이어 “어려운 경기였지만 우리는 이길 자격이 있었다. 다음 경기를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손흥민은 유럽축구 통계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에서 팀 내 2번째로 높은 평점을 받았다. ‘후스코어드닷컴’은 결승골을 넣은 손흥민에게 평점 7.91을 줬다. 팀내 최고 평점은 손흥민에게 수차례 공격 기회를 열어주고 결승골까지 어시스트한 에릭 라멜라(평점 7.95)였다.

한편 CSKA 모스크바의 레오니트 슬러츠키 감독은 손흥민의 득점 상황에 대해 “미세하게 오프사이드였다. 다시 봐야 한다”면서도 “그러나 상관없다. 후반전에 우리는 더욱 공격하려 했지만 기회를 잡지 못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