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미래를 협력사와 함께…”

협력사 초청 ‘2016 테크포럼’개최

LG디스플레이가 협력사와 함께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을 통한 미래 신기술 발굴 및 협력 강화에 나선다.

LG디스플레이는 28일 머크(Merck), 아사히 글라스(Asahi Glass), 니또(Nitto), 동진 쎄미켐, 이데미쯔(Idemitsu), 스미토모(Sumitomo) 등 디스플레이 소재 및 부품 각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글로벌 협력사 10곳을 파주공장에 초청해 ‘2016 LG디스플레이 테크 포럼(Tech Forum)’을 개최했다.

올해 테크 포럼은 OLED 분야 협력 확대 등으로 초청업체가 증가했으며 이로 인해 지난해와는 달리 9월에과 10월 걸쳐 총 2회 진행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LG디스플레이와 초청 협력사는 이번 테크포럼에서 차별화를 통한 LCD 경쟁력 강화 방안과 차세대 디스플레이인 대형 및 소형 OLED 기술 개발 방향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으며, LG디스플레이와 초청 협력사 모두 함께 성공할 수 있는 협력 체제를 구축할 것을 다짐했다.

한상범 부회장은 이날 테크포럼에서 “LG디스플레이가 LCD를 넘어 OLED의 새로운 역사를 써 갈 수 있는 것은 R&D 파트너사의 값진 노력과 적극적인 협조가 있었기 때문이다”며, “앞으로도 각 사가 갖고 있는 R&D 경쟁력과 창의성을 바탕으로 끊임없이 변화하고 발전시켜서 미래 디스플레이 시장을 지속적으로 이끌어 가자”고 당부했다.

홍석희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