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마케팅-현대자동차] 준중형 해치백 ‘i30’…해외선점 예약

현대자동차의 ‘신형 i30’가 글로벌 준중형 해치백 시장에서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현대차는 최근 신형 i30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현대차 측은 신형 i30의 연간 판매량을 내수 1만5000대, 글로벌 시장 25만대로 잡았다.

지난 2007년 처음 선보인 i30는 2011년 2세대를 거쳐 이번 3세대 신형모델로 거듭났다. 특히 신형 i30는 신규 플랫폼과 강화된 차체 강성을 통해 다이내믹한 주행성능과 함께 실용성까지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형 i30는 터보 엔진과 7단 DCT를 조합한 파워트레인,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개선된 속도 감응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휠(MDPS)과 브레이크 등 적용해 안정적인면서 파워풀한 주행성능을 확보했다.

신형 i30에는기존 i30의 가솔린 2.0 엔진 대신 가솔린 1.4 터보와 가솔린 1.6 터보 엔진을 새롭게 장착해 중저속 구간에서부터의 동력성능과 연비 경쟁력이 강화됐다.

가솔린 1.4 터보 모델의 경우 기존 2.0 가솔린 모델보다 토크가 약 18% 높아졌으며, 신연비 기준 복합연비 13.0㎞/ℓ(구연비 기준 13.6㎞/ℓ)를 달성하며 기존 가솔린 2.0 모델(구연비 기준 11.8㎞/ℓ)보다 경제성이 향상됐다.

이와 함께 신형 i30는 초고장력 강판 적용비율을 기존 27%에서 53%까지 확대하며 차량의 충돌 안전성을 한층 강화했다. 또 7에어백(운전석, 운전석 무릎, 동승석, 운전석 사이드, 동승석 사이드, 좌우 커튼)이 전 모델에 기본 탑재되고, 충격 정도와 동승석 승객을 감지해 전개를 제어하는 어드밴스드 에어백이 앞좌석에 적용됐다.

유재훈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