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잇세컨즈, 중국 진출… 상해에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SPA 브랜드 에잇세컨즈가 중국에 진출한다.

삼성물산 패션부분은 오는 30일 중국 상하이시 화이하이루(淮海路) 중심부에 에잇세컨즈의 상하이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한다고 29일 밝혔다. 2층 규모, 약 1100평에 달하는 초대형 매장으로 지어진 플래그십 스토어는 에잇세컨즈 브랜드 제품 외에도 샵인샵 형태로 다양한 한국 브랜드가 함께 입점된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에잇세컨즈의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해 상품 개발, 입지 선정부터 운영전략까지 다각도로 고심을 거듭해 왔다. 당초 에잇세컨즈는 ‘8초 안에 고객을 만족시킨다’는 브랜드 철학과 함께 중국인들이 선호하는 숫자인 8을 전면에 앞세우며 개발초기부터 중국 진출을 염두해 만들어진 브랜드다. 지난 8월에는 한중 양국에서 동시에 활동하는 에잇세컨즈 모델로 GD(지드래곤)를 선정하며 본격적인 중국 진출을 준비해왔다. 


특히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에잇세컨즈 플래그십 스토어가 들어서는 화이하이루 지역은 글로벌 패션 SPA가 한 자리에 모인 중국 최고의 패션 거리인 만큼, 중국의 패션1번가에서 에잇세컨즈를 중심으로 한류 패션의 진면모를 소개하는 동시에 K스타일 전반을 한 곳에서 느낄 수 있도록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에잇세컨즈는 상하이 매장 오픈에 맞춰 GD와의 2차 콜라보 제품을 공개한다. 에잇 바이 지드래곤(8 X GD)과 에잇 바이 지디스픽(8 X GD‘S PICK)으로 출시되는 GD콜라보레이션 라인은 GD의 시그니처 타투, 드래곤 자수 등을 디자인으로 적용한 다양한 상품이 포함되어 있으며 온ㆍ오프라인에서 동시에 만날 수 있다.

에잇세컨즈 상하이 매장은 그랜드 오픈에 맞춰 매시간 8분마다 진행하는 프로모션, 샵인샵 형태로 입점한 8개 브랜드의 릴레이 이벤트, 디지털 룰렛 형식으로 진행하는 빠빠빠(888) 행사와 888위안(RMB) 이상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한 특별 증정 이벤트 등 중국 소비자를 위해 다양한 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물산 패션부문 박철규 상품총괄 부사장은 “에잇세컨즈 상하이 플래그십 스토어는 단순한 하나의 패션 매장이 아니라 K스타일을 보고, 느끼고, 경험하는 플랫폼 역할을 할 것”이라면서 “K팝, K푸드를 넘어 중국 소비자들이 환호하는 K패션의 성공 신화를 그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