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 닮은 中 남성, 성형수술비 마련 위해 신상 공개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후천성 안면기형을 앓고 있는 중국의 한 남성이 성형수술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모금 활동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28일 영국 일간지 더 선(The Sun), 메트로(Metro) 등에 따르면 중국 남서부 충칭에 거주하는 시아 유안하이 (53ㆍXia Yuanhai)는 마을 사람들과 함께 안면기형의 치료를 위한 성형 수술 자금을 모으고 있다.

그의 과하게 돌출된 광대와 넓은 턱은 흡사 ‘외계인’의 얼굴을 떠오르게 한다.

사진=시안 유안하이의 사연을 보도한 ‘더 선’ 홈페이지 캡처

그는 “어린 시절엔 평범한 얼굴이었으나, 성인기에 접어들 무렵 안면 조직이 비대해지면서 현재의 모습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지금까지 별다른 치료를 받지 않고 지냈으나, 치아가 파손되고 청각에 심각한 문제가 생겨 치료를 결심하게 됐다”며 수술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