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중저가 생리대 11월 내놓는다

‘좋은느낌 순수’ 개발 완료 프리미엄 대비 30~40% 낮춰 공급

유한킴벌리(대표 최규복)가 중저가 생리대 개발을 마무리하고 11월부터 시장에 공급한다.

29일 일 회사에 따르면, 일반형 생리대 ‘좋은느낌 순수’<사진> 제품을 개발, 기존 프리미엄급 ‘좋은느낌 매직쿠션’에 비해 공급가격을 30~40% 낮춰 내놓을 방침이다.

‘좋은느낌 순수’는 소비자가 가장 많이 찾는 중형과 대형으로 출시된다. 소비자가격은 최종 판매자가 책정하므로 구입처마다 차이가 날 수 있다. 


신제품은 필수기능에 충실한 생리대로 개발됐다. 프리미엄 제품 위주로 형성된 국내 시장에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고 유한킴벌리 측은 밝혔다.

현재 국내 생리대 시장에는 일부 저가 수입품이 있지만 소비자의 고품질 제품 선호도가 높아 중저가 수입품의 판매는 미미한 상황이다.

일반형은 프리미엄급과 달리 ‘3차원 입체 엠보싱’이나 ‘매직쿠션 흡수층’은 적용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이달 초 사전 소비자조사 결과 흡수력, 샘방지 등에서 필수기능에 충실한 제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유한킴벌리는 지난 6월 생리대파동이 나오자 ▷저소득층을 위한 생리대 150만개 기부 ▷기존 좋은느낌 주요제품 공급 지속 ▷저렴한 생리대 개발을 약속, 모두 이행하게 됐다.

조문술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