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미아동 단독주택서 불…70代 부부 사망

[헤럴드경제=구민정 기자] 30일 오전 0시45분께 서울 강북구 미아동의 한 단독주택에서 화재가 발생, 70대 부부가 사망했다. 화재는 21분 만에 완전히 진압됐다.

소방당국과 경찰에 따르면 이 불로 이 집에 살고 있던 부부 신모(74) 씨와 박모(74ㆍ여) 씨가 연기에 질식해 현장에서 사망했다. 냉장고, 컴퓨터, TV 등 가재도구도 불에 타 18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도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주방 싱크대 부분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다. 또 이날 오전 경찰, 가스, 전기 등 유관기관들과 함께 합동 감식을 벌이기로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